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강아지 산책후 반드시 확인해야 할 사항.

728x90

강아지들은 하루 1~2번 정도 산책을 하기 때문에 야외 활동이 많습니다. 따라서 심장 사상충 약 투여는 필수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강아지는 노즈 워크를 하기 때문에 이곳저곳을 헤집고 다니기 일수입니다. 풀숲을 다니기도 하고 잔디밭을 지나다니기도 합니다. 

 

오늘 다룰 주제는 바로 강아지가 산책간에 노출되는 위험 요소인 진드기입니다. 겨울철에는 비교적 안전하다고 할 수 있으나 이제 녹음이 짙푸른 여름이 다가오면서 진드기에 대한 위험도가 높아집니다. 따라서 산책을 다녀온 뒤에 강아지에게 진드기가 있는지 없는지 확인하는 법을 알아보겠습니다. 

 

강아지 진드기

봄 여름에는 진드기가 유행하는 시기입니다. 특히 잔디밭같은 경우 진드기가 가장 좋아하는 장소이기도 합니다. 강아지가 산책 간에 이런 공간을 지나다녔다면 반드시 진드기를 확인해야 합니다. 물론 산책 전에 진드기 기피제를 두루는 것 역시 깜빡해서는 안 되겠습니다. 

 

진드기 방지제같은 경우에는 천연 성분을 사용한 제품들을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진드기를 확인했다면 그 즉시 핀셋으로 제거해줄 필요가 있습니다. 이러한 진드기는 다양한 종류가 있습니다. 그리고 공통적으로 동물이나 인간의 피를 흡혈하는 더러운 생물체입니다. 

 

보통 풀숲에서 숨어있다가 강아지나 사람이 산책을 할 때 체외로 배출되는 이산화탄소로 움직임을 감지하고 달라붙는 습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또한 진드기는 약 30cm 정도의 길이를 횡보할 수 있기 때문에 풀숲 근처를 지나갔더라도 확인해주는 것은 필수입니다. 

 

확인하는 방법

대충 눈으로만 확인해서는 효과가 없습니다. 보다 꼼꼼하게 해야하는데요, 장모종 강아지의 경우 더욱 유심 깊게 살펴볼 필요가 있습니다. 털 이곳저곳을 보면서 빈틈없이 확인해줄 필요가 있고 진드기가 좋아하는 부위인 다리, 발, 머리 등의 신체 부위는 좀 더 주의를 기울여주어야 합니다. 

 

또한 털 겉을 보는것이 아닌 피부면을 살펴봐야 하기 때문에 털을 넘기고 만져보면서 촉각까지 동원해서 확인하는 것이 안전합니다. 통상적으로 진드기는 검은색, 빨간색의 색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사람 눈에 쉽게 관측되는 편입니다. 하지만 이미 산책 간에 털 안쪽 피부까지 깊숙이 침투한 상황이라면 아주 꼼꼼하게 확인을 해주어야 합니다. 

 

진드기가 발견되었다면 집안에 핀셋을 이용해서 제거해야 합니다. 지혈 겸자 가위도 가지고 있다면 좋습니다. 강아지가 움직이지 못하도록 다리를 통해 고정하거나 다른 사람에게 잡아달라고 부탁할 필요가 있습니다. 진드기를 떼어낼때는 손으로 떼어냈다가 어설프게 떼어내고 오히려 병균에 감염될 수 있습니다. 

 

반드시 핀셋을 이용해 진드기 머리의 딱딱한 부위를 잡아서 떼어주어야 하며 핀셋과 같은 도구가 없다면 병원에 방문해서 떼어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먼저 진드기가 붙어있는 피부 주변 부위를 손으로 집어서 탱탱하게 만들어 줍니다. 이후 진드기 주변을 알코올솜등으로 소독해주고 핀셋을 이용해 머리 딱딱한 부위를 잡고 그대로 들어 올려 줄 필요가 있습니다. 

 

이때 진드기의 이빨이 피부에 붙어 있게 되면 떼어내는 의미가 없기 때문에 완전히 떼어졌는지 확인도 해야 하며 진드기의 이빨이 피부에 남아있지 않은지도 확인해주어야 합니다. 마찬가지로 남아 있는 부분이 있다면 동일하게 제거를 해주고 마지막으로 다시 소독까지 해줍니다. 

 

이때 사람이 사용하는 소독약이 아닌 애견용 소독제를 사용하여야 합니다. 인간에게 사용되는 소독용 제품의 경우 비교적 피부가 여린 견들에게는 적합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온라인이나 동물병원에서 쉽게 구매가 가능합니다. 

 

진드기에 물리면 어떻게 될까?

진드기가 보유하고 있는 균의 종류에 따라 경증부터 중증까지 다양한 편입니다. 진드기를 성공적으로 제거했다면 당분간은 강아지의 경과를 살펴본 뒤에 병원 방문을 결정해야 합니다. 먼저 물린 피부 부위에 발적이나 팽창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심한 경우에는 출혈이 일어날 수 있습니다. 아주 심한경우에는 암컷 진드기의 독성으로 인해 마비 증상이 나타날 수도 있으며 다양한 균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방심해서는 안됩니다. 

 

그러니 예방을 확실하게 해주자. 

이렇게 강아지 진드기는 한번 물리게 되면 상당히 위험성을 야기하며 번거롭기 까지 합니다. 따라서 건강한 반려견과의 산책을 위해서는 반드시 기생충약을 미리 준비하고 진드기 접근 방지 애견 용품도 착용시키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겨울철에도 진드기는 존재하기 때문에 되도록이면 무분별한 풀숲 산책은 기피하시기 바랍니다.

  • 파이채굴러 2021.05.29 13:44

    안녕하세요. 파이채굴러입니다.
    요기조기 구경다니다가 들어왔는데,
    포스팅 진짜 잘하시는거 같아요😉😉
    저도 배워갑니다.
    시간되실때 제 블로그도 한번
    들려주세요🤗🤗🤗🤗